무엇하러

가시나무에 찔리셨을 텐데,

아버지도

또 찔릴까 겁이 난다.

가시나무는 해 오셔서‥‥‥.

 

기다란 가시들이

노려보는 것 같다.